새로운 코비디 변종이 경보를 발동, 수백명의 승객들이 발이 묶이게 되면서 여행 문이 쾅 닫혔다.

새로운 코비디 바이러스 경보

새로운 코비디 로인하여 수백명 발묶여

유럽 연합, 일본, 호주, 미국, 캐나다를 포함한 주요 여행지들은 오미크론 변종이 발견된 이후
아프리카 국가들의 항공편을 차단하기 위한 움직임을 보이며, 전 세계적인 여행 동결을 촉발했던
이전의 비상 대응을 반영했다.
남아프리카 공화국 보건 당국이 이 변종의 발견을 발표한 지 불과 몇 시간 만에 새로운
제한조치가 내려진 것은 승객들이 경고 없이 발이 묶였다는 것을 의미했다.
남아프리카공화국 승객 수백명이 암스테르담의 스히폴 공항에 몇 시간 동안 억류돼 있었으며
}수십명은 호텔 검역소로 보내졌다. 이는 네덜란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공격적인
돌연변이에 대한 우려 속에 새로운 여행 제한을 가한 데 따른 것이다.

새로운

남아프리카공화국 소속 여객기 2편(케이프타운과 요하네스버그)이 25일 오전 스키폴 공항에
도착했다고 공항 대변인이 밝혔다. 네덜란드 보건당국은 승객 중 61명이 바이러스 양성 반응을
보였지만 오미크론 변종에 감염됐는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 새로운 변종은 남아프리카 공화국, 보츠와나 그리고 홍콩에 격리된 두 명의 여행객에서
지금까지 발견되었다. 벨기에와 이스라엘에서도 사례가 보고되었다. 독일과 체코를 포함한 몇몇
다른 유럽 국가들은 의심환자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유럽연합(EU) 회원국들이 새로운 코로나바이러스 변종과 관련해 남아프리카에서 EU로 들어오는 모든 여행에 대한 일시적인 제한을 도입하기로 합의했다고 유럽연합(EU)이 28일(현지시간) 밝혔다. 에릭 마머 EU 집행위원회 대변인은 보츠와나, 에스와티니, 레소토, 모잠비크, 나미비아, 남아프리카공화국, 짐바브웨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한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4일부터 남아프리카공화국, 보츠와나, 짐바브웨, 나미비아, 레소토, 에스와티니, 모잠비크, 말라위 등지의 여행을 제한할 예정이라고 미 행정부 관리가 CNN에 밝혔다.